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회장 배덕광 해운대구청장)는 23일 '안전행정부'의 명칭에 '자치'를 반드시 넣어줄 것을 대통령직 인수위원회에 공식 건의했다고 밝혔다.

협의회는 "'행정안전부'를 '안전행정부'로 변경해 국민안전을 최우선시하겠다는 취지에 공감하지만 지방자치와 지방행정을 총괄하는 주무부처 명칭에 '자치'라는 상징적 단어가 들어가지 않아 자칫 지방자치를 후퇴시킬 우려가 있다"고 건의 배경을 설명했다.

지방자치와 지방행정을 총괄하는 주무부처는 1998년 이후 내무부와 총무처를 통합한 행정자치부였다가 2008년 행정안전부로 바뀌면서 '안전기능'이 강화됐지만 '자치기능'은 상대적으로 축소돼 지방의 목소리를 적극 대변하는 역할을 하지 못했다고 협의회는 지적했다.

협의회는 '자치'를 넣을 때 명칭은 '안전행정자치부' 또는 '안전자치행정부' 등이 바람직하다고 제안했다.<김진로>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