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ST 유민수 전기및전자공학부 교수. KAIST 제공.

[동양일보 정래수 기자]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전기및전자공학부 유민수 교수가 페이스북이 수여하는 '페이스북 패컬티 리서치 어워드'(Facebook Faculty Research Award)를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페이스북 패컬티 리서치 어워드는 인공지능 기술을 바탕으로 한 차세대 컴퓨팅 시스템 개발과 상용화에 기여할 연구 주제에 수여하는 상이다.

올해 26개국 교수 167명이 연구 제안서를 제출했으며, 유 교수를 포함한 10명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아시아에서는 유 교수가 유일하다.

유 교수는 메모리 중심의 딥러닝 시스템 구조에 대한 연구를 제안해 머신러닝 시스템 연구 분야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에 따라 페이스북으로부터 5만 달러의 연구비를 지원받게 되며, 시상식은 올해 가을 미국 캘리포니아 페이스북 본사에서 열린다. 정래수 기자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