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동영 충북스쿼시회장 삼계탕 480마리 기탁도

15일 노동영(왼쪽) ㈜시즈너 대표이사(충북스쿼시연맹 회장)이 정효진 충북도체육회 사무처장에게 삼계탕 480마리를 기탁하며 기념촬영하고 있다.

[동양일보 이도근 기자]충북도체육회가 레토르트 및 캔류 식품 전문업체 ㈜시즈너와 상호 홍보와 후원 등을 위해 손을 잡았다.

도체육회는 15일 시즈너와 상생발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시즈너는 도체육회와 회원단체 임직원들에게 간편 건강먹거리 제품을 할인된 가격으로 제공하고, 매년 일정 금액의 체육발전 후원금을 지원한다. 도체육회는 도내 체육인들에게 업체와 제품 홍보를 약속했다.

충북스쿼시연맹 회장인 노동영 대표이사는 폭염 속 전국체전 상위권 입상을 위해 훈련하고 있는 충북선수단을 위해 삼계탕 480마리도 기탁했다.

노 대표이사는 “작은 힘이지만 체육인 복지와 충북체육 발전에 도움이 되도록 항상 고민하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도근 기자 nulha@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