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유환권 기자]논산시의회는 지난 24일 김정섭 공주시장을 만나 공주나래원 화장시설 확대 운영을 요청했다.

구본선 논산시의회 의장은 이날 김정섭 공주시장, 이종운 공주시의회 의장을 만난 자리에서 “논산시민들이 화장시설 이용 시 4~5일 이상 소요돼 불편이 있다”며 논산시민의 공주나래원 사용 회차 확대를 요청했다.

이에 따라 논산시민이 화장장을 추가로 예약할 수 있는 회차는 기존 5회에서 7회로 늘어날 전망이며, 그동안 1일 4구로 한정되었던 논산시민들의 화장시설 사용 기준을 1일 6구로 늘어날 예정이다.

구 의장은 “코로나19와 환절기가 겹쳐 화장시설이 턱없이 부족, 불편함을 감수할 수밖에 없었던 유가족들에게 다소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김정섭 공주시장과 이종운 의장 등 관계 공무원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논산 유환권 기자 youyou9999@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