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4월 4일 40회 충남연극제 개최

[동양일보 유환권 기자]청양군이 다음 달 4일부터 8일까지 청양문화예술회관에서 마흔 번째 충남연극제를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군은 ‘2022 문화예술의 해’에 걸맞는 군민 행복 지수 향상을 위해 문화예술회관과 청춘거리에서 연극, 음악, 미술, 전시, 길거리 공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계획이다.

이번 연극제에는 극단 ‘청양’ ‘대천’ ‘울림’ ‘날개’ ‘예촌’ 등 5개 단체가 참가해 열띤 경연을 벌일 예정이다.

대상 수상팀은 5월 밀양에서 열리는 ‘40회 대한민국연극제’에 충남 대표로 참가하게 된다.

공연은 4일 청양의 ‘조선의 등불’을 시작으로 5일 대천의 ‘만선’, 6일 울림의 ‘아빠의 극장’, 7일 날개의 ‘제이의 사진전’, 8일 예촌의 ‘손은 행동한다’ 순으로 펼쳐지며 각 작품 공연 시간은 저녁 7시다.

관람 인원은 객석의 70%로 제한하며, 관람객은 공연 시작 30분 전부터 선착순 무료입장할 수 있다. 청양 유환권 기자 youyou9999@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