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체조·국학기공 등 12월까지 도내 10곳 운영

●2022 충북체육회 해달맞이생활체육교실(9개 시군·10곳 운영)

[동양일보]충북도체육회가 지역주민의 건강증진을 위한 ‘2022년 해·달맞이 생활체육교실’을 운영한다.

도체육회에 따르면 올해 '해·달맞이생활체육교실'은 도내 생활체육교실 10곳에서 12월까지 운영된다.

해·달맞이생활체육교실은 지역 주민이 많이 모이는 야외광장을 활용해 새벽(6~9시)과 저녁(18~21시)시간대에 주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도체육회는 올해 초 대한체육회로부터 사업비 5500여만원을 확보했다.

주요 프로그램은 체조, 에어로빅, 스트레칭 등 으로 구성되며, 참가자들이 쉽고 재미있게 따라할 수 있도록 생활체육 전문 강사가 1곳 당 1명씩 배치된다.

윤현우 충북체육회장은 “그간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체육활동에 많은 제약이 있었던 만큼, 도민들이 이번 해·달맞이생활체육교실 참여를 통해 코로나19를 극복하고 꾸준하고 건강한 운동 습관을 만들어 나가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도근 기자 nulha@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