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백성현 논산시장 후보
국민의힘 백성현 논산시장 후보

 

[동양일보 유환권 기자]국민의힘 논산시장 후보에 백성현(사진), 공주시장 후보에 최원철(사진) 예비후보가 각각 최종 확정됐다.

30일 백 예비후보 캠프 관계자는 논산시장 후보 적합도 여론조사 및 당선 가능성, 당 기여도, 시민들의 호감도 등을 종합 적용해 송영철·전민호 예비후보를 제친 백 예비후보가 본선행 티켓을 따냈다고 밝혔다.

백 예비후보는 본선 진출과 관련해 “시민·당원동지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에 감사드리며, 선의의 경쟁을 펼쳐준 송영철·전민호 예비후보에게도 위로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지금까지 논산시민이 행복한 시대를 열기 위해 어떤 정책과 노력이 필요한지 고민해 왔다”며 “논산시장에 당선되면 소득, 삶의 질, 행복지수를 높이는 ‘3고주의’ 행정을 반드시 실현할 것”이라고 약속했다.

백 예비후보와 맞붙을 더불어민주당 논산시장 후보는 아직 결정이 나지 않은 상태다.

국민의힘 최원철 공주시장 후보
국민의힘 최원철 공주시장 후보

 

공주시장 도전자로 낙점 받은 최원철 예비후보도 고광철·김혁종 두 경쟁상대를 누르고 본선행 티켓을 거머쥐었다.

최 예비후보는 보도자료를 통해 “공주시는 지금 새로운 도약의 기회 앞에 서 있는데 이 시기를 호기로 맞을건지, 위기로 맞을건지는 오로지 시정 책임자의 리더십에 달려 있다”면서 “공주시를 명실상부한 메가시티의 중심 축으로 만드는데 집권여당의 강력한 힘을 발휘할 사람을 눈여겨 봐 달라”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과열됐던 경선 과정 등을 의식해 “우리 모두는 원팀”이라며 화합을 강조했다.

최 예비후보는 재선에 도전하는 민주당 김정섭 현 시장과 한판승부를 벌이게 된다. 공주·논산 유환권 기자 youyou9999@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