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김진식 기자]증평군이 지난 4일 소회의실에서 100회 어린이날 기념 모범어린이 표창 수여식을 했다.

군은 코로나19 확산 감염에 취약한 어린이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어린이날 큰잔치 행사를 취소하고 표창 수여식으로 대체했다.

이날 장관과 도지사 표창 각 1명, 군수 표창 11명 등 총 13명의 모범어린이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학교장의 추천을 받은 어린이와 아동참여위원회 위원 중 적극적으로 활동해 아동친화도시 조성에 기여한 어린이들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군 관계자는“코로나로 인해 100주년을 맞이하는 뜻깊은 어린이날 행사를 개최하지 못해 아쉽지만 어린이날을 맞아 모든 어린이의 꿈과 희망을 응원한다”고 말했다. 증평 김진식 기자wsltlr1220@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