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경제계, 12일 김영환 지사 후보 초청 ‘경제계 간담회’

[동양일보 박승룡 기자]충북경제단체협의회(회장 이두영)는 12일 국민의힘 김영환 충북도지사 후보를 초청해 ‘경제계 간담회’를 실시했다.

이날 간담회는 기업하기 좋은 충북을 조성하기 위한 ‘민선 8기 충북도에 바라는 경제계 제언집’을 만들어 후보 공약 반영을 요구했다. 경제 관련 도내 단체장 20명도 참석했다.

제언문에는 △명문 장수기업 육성·지원정책 수립 △충북 산업단지 활성화 지원조례 제정 △충북연합기술지주회사 설립 △4차 산업혁명 대비 신기술 인력양성센터 구축 △충청권 지방은행 설립 △충북 비즈니스 라운지 설립 △친환경 발전설비를 활용한 전력자립도 제고 등 30대 정책과제가 담겼다.

이두영 회장은 “충북경제가 이차전지와 반도체, 바이오 등 대한민국 미래산업을 주도하며 성장을 이어나가고 있다”며 “지금껏 이뤄 놓은 성과를 디딤돌 삼아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 기업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여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오는 18일에는 더불어민주당 노영민 충북도지사 후보를 초청해 간담회를 가질 예정이다. 박승룡 기자 bbhh0101@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