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신서희 기자]최교진 세종시교육감 후보가 12일 윤석열 정부 출범 전 인수위에서 발표한 ‘교육자유특구’지정에 대한 논평을 발표했다.

논평에서 최 예비후보는 “세종시법 개정을 통한 세종교육특별자치시 추진 공약을 통해 제주도특별법 수준의 교육 특례를 반영할 계획”이라고 밝히며 “인수위의 ‘교육자유특구’ 역시 다양한 교육적 특례를 반영한다는 점에서 그 궤를 같이한다.”고 밝혔다.

최 예비후보는 “다만, 학교 단위 학생 선발권의 경우 고교평준화의 해체, 무분별한 민간 개방으로 인한 교육의 공공성 훼손, 등 교육양극화를 초래할 수 있다.”고 우려를 표했다.

앞으로 최 예비후보는 “세종교육공동체와 함께 정책이 성안되는 과정에서 ‘국토 균형발전’과 ‘자치와 분권’의 가치가 담기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세종 신서희 기자zzvv2504@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