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신서희 기자]세종시가 청년 근로자를 채용한 지역 기업에 인건비와 교육, 네트워킹 등을 지원하는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지난 12일 시청 여민실에서 참여기업, 청년 근로자, 세종시 및 세종창조경제혁신센터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 협약식을 개최했다

시는 지난 2월부터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 중 세종시 주력산업과 지역혁신 스타트업에서 일할 청년 근로자 23명을 선발했다.

고은주 씨는“이번 지역혁신 스타트업 청년 일자리 사업으로 좋은 기업에서 경력을 만들어나갈 수 있게 됐다”며 “비슷한 입장에 있는 다른 친구들에게도 취업의 문이 더욱 넓어졌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권오수 시 청년정책담당관은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은 단순한 일자리 창출뿐만 아니라 기업 입장에서도 인건비 부담 없이 우수한 청년을 채용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지역 스타트업의 발전과 지속가능한 청년 일자리 창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세종 신서희 기자zzvv2504@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