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신서희 기자]세종시립도서관(관장 조설희)이 인생철학과 아름다운 삶을 기록하는 ‘나의 자서전’ 강좌를 운영하기로 하고, 13일부터 수강생을 모집한다.

세종시립도서관은 2022년 도서관 지혜학교 운영기관으로 선정됨에 따라 세종시에 거주 중인 한글문서 작성이 가능한 60세 이상 세종시민을 대상으로 ‘나의 자서전’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인생의 철학과 지혜의 기록’을 부제로 하는 이번 프로그램은 25일부터 8월 17일까지 매주 수요일마다 총 12회에 걸쳐 충남대 박종덕 교수의 강의로 운영된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글쓰기에 필요한 지식과 본질을 이해하고, ‘나의 인생’을 소재로 한 시, 유추적인 글, 편지를 쓰며 자신의 삶을 기록하게 되며, 자서전으로 발간하는 것으로 수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번 강좌에 참여를 희망하는 60세 이상 시민은 오는 13일부터 세종시립도서관 누리집(lib.sejong.go.kr)과 현장방문 접수를 통해 선착순으로 신청할 수 있다.

세종 신서희 기자zzvv2504@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