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지영수 기자]충북다문화가정지원센터와 청주시피클볼협회, 충북한돈협회, 소상공인 사업주·배달대행 사업주 단체, 체육단체 등 각계각층이 김영환 국민의힘 충북지사 후보를 지지하고 나섰다.(사진)

충북다문화가정지원센터는 15일 김 후보 선거사무소에서 지지선언을 하고 다문화 가정의 어려움을 해결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들은 다문화 가정 배우자의 고급 일자리 부족과 다문화 가정의 한국인 배우자 지원 부족, ‘차별’이 아닌 ‘다양함’을 장점으로 인식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교육이 필요한 점 등을 강조했다.

청주피클볼협회는 “피클볼이 쉽게 배울 수 있고 다양한 연령층이 함께 할 수 있는 운동”이라며 “구장 확보가 어려운데 많은 체육인들을 위해 다양한 종목의 운동을 할 수 있도록 구장을 확보해줬으면 좋겠다”고 요구했다.

김 후보는 충북 승마인과 한돈협회, 체육단체 등과의 간담회에서도 그들의 고충에 귀를 기울이고 문제점이 있다면 함께 해결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특별취재팀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