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김미나 기자]진천 이월교회(담임목사 손희석)는 월드비전 충북사업본부(본부장 신재권)에 우크라이나 긴급구호를 위한 성금 100만원을 전달했다. 이번 성금은 교회 성도들이 특별기도를 통해 마련됐다. 손 목사는 “전쟁으로 고통받는 우크라이나 난민들을 위해 지속적으로 기도하겠다”고 말했다. 김미나 기자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