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볼링대표 정성채 선수 옥수수밭서 일손돕기

28일 괴산군 문광면 괴산장애인볼링대표 정성채 선수의 옥수수 농가를 찾은 충북체육회 직원들이 잡초 제거 등 일손을 돕고 있다.

[동양일보 이도근 기자]충북도장애인체육회 직원·지도자들은 지난 28일 괴산군 문광면 옥수수 농가를 찾아 일손돕기 봉사활동을 했다.(사진)

도장애인체육회 직원들의 일손돕기는 지난달 진천군 초평면 상추농가(이충민·스노보드)에 이어 두 번째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괴산군장애인체육회 직원들도 동참했다.

이날 찾는 농가는 충북장애인도민체육대회에서 괴산군 볼링대표로 8년째 활약하고 있는 정성채(지체2급) 선수의 옥수수 밭이다. 도장애인체육회 직원들은 옥수수 밭 주변의 잡초 제거와 옆순 따기 등의 작업을 실시했다.

정성채 선수는 “일손이 부족한 요즘 찾아와 도움을 주신 충북장애인체육회 직원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도근 기자 nulha@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