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환 당선인, 민주·한국노총 충북본부 방문

[동양일보 도복희 기자] 김영환 충북지사 당선인은 21일 민주노총 충북본부와 한국노총 충북본부를 차례로 방문해 노동자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였다.(사진)

이들 양대 노총은 김 당선인을 맞이하면서 환영의 인사를 통해 노정 간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또 일하는 사람들의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김 당선인이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 당선인은 “정치를 하면서 사회적 약자의 눈물을 닦아주고 국민을 통합시키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충북이 기업하기 좋은 도가 되기 위해 노조의 협조가 절실하다”고 말했다.

이어 “향후 노조와의 소통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쉬운 것부터 차근차근 해결하면서 서로가 신뢰를 쌓아나가고, 함께 살기 좋은 충북을 만들자”고 당부했다.

도볻희 기자 phusys2008@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