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대 천안시의원들이 폐원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의회 제공>

[동양일보 최재기 기자]천안시의회(의장 황천순)는 23일 오전 본회의장에서 ‘제8대 천안시의회 폐원식’을 개최했다. 시의회 역사상 폐원식은 처음이다.

이번 폐원식은 8대 천안시의회를 마무리하며 그간의 성과와 보람 회고, 지역사회 및 천안시민에 대한 감사의 마음 전달과 더불어 화합의 장을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는 시의원 25명과 관계 공무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의정활동 성과 보고와 우수공무원 표창, 의원 재직기념패 전달, 감사패 및 공로패 수여, 폐원 인사 등으로 진행됐다.

2018년 7월 1일부터 시작된 8대 천안시의회는 올해 6월 30일로 임기가 마무리 된다.

임기 동안 정례회 8회(153일), 임시회 31회(162일)를 개최했고, 의원발의 조례안 258건, 안건처리 984건, 시정 질문 1201건, 5분 발언 164건, 건의안․결의안 채택 30건 등 역대 의회 중 가장 활발히 의정활동을 펼쳐왔다.

황천순 의장은 “동료의원들과 시민이 한마음으로 동참해줘 제8대 의회를 잘 마무리할 수 있었다”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천안 최재기 기자newsart70@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