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한종수 기자]주민주도형 사회적협동조합이 본격 출범했다.

진천 백곡발전사회적협동조합은 28일 현판식을 갖고 활동을 시작했다.

조합은 그 간 한정적으로 추진한 주민 주도 사업을 더 효율적이고 다양하게 추진하기 위해 기존 백곡발전영농조합에서 전환됐다.

이사장 오세진, 이사 이헌상, 감사 심정규씨 등 5명으로 구성됐고 주 사업인 카누장 운영, 로컬푸드 판매, 마을운영 사업 등 주민의 권익과 복리 증진을 위한 다양한 공익 사업을 펼치게 된다. 진천 한종수 기자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