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김진식 기자]증평군이 28일 역대 부군수 6명을 초청해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간담회에는 10대 박은상 부군수를 비롯해 11대 최창국, 12대 김선호, 14대 이상은, 15대 이배훈, 16대 전광식 부군수 등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역대 부군수들은 군 개청 이후 발전한 증평군의 변화상과 군정성과 보고를 듣고 보강천 미루나무숲, 군립도서관, 김득신문학관, 청소년문화의집, 블랙스톤 벨포레 등 주요시설을 방문했다.

부군수들은 “내년이면 개청 20주년을 맞이하는 짧은 기간에 발전을 거듭하며 눈부신 성장을 한 증평군에 감동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증평군이 중부권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도록 군정발전에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홍성열 군수는“증평군이 살기 좋은 도시로 거듭날 수 있었던 것은 역대 부군수들의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증평 김진식 기자wlsltr1220@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