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김진식 기자]증평군의회 최명호(사진) 부의장이 29일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19회 지역신문의 날 기념식에서 의정대상을 수상했다.

의정대상은 전국지역신문협회가 매년 지역신문의 날을 맞아 정치·경제·사회·문화 등 각 분야에서 투철한 사명감과 헌신적인 봉사정신으로 국가와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한 공로자를 발굴·수여하는 상이다.

최 부의장은 5대 전반기 예산결산특별위원장, 후반기 부의장을 역임하며 지속적인 입법 활동과 활발한 의정 연구의 공로를 인정받아 기초의원 부분 의정대상을 수상하는 영광을 안았다.

최 부의장은 “군민을 위해 일한다는 마음으로 소신 있게 의정 활동에 매진했을 뿐인데 의정대상까지 받게 돼 과분하다”며 “앞으로도 군민의 눈높이에서 공감하고 소통하며 지역발전과 복리 증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 증평 김진식 기자wsltlr1220@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