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김진식 기자]송인헌(사진) 괴산군수 인수위원회가 민선8기 군정목표를 ‘자연과 함께하는 청정괴산’으로 정했다.

29일 인수위에 따르면 천혜의 자연경관을 물려받은 고장이라는 것에 방점을 두고 지역특화 생산품목인 유기농을 더욱 발전시키고 경관농업과 관행농업에도 힘을 모으자는 의미와 산림자원을 활용해 민선8기 최대공약인 산림복합단지 조성과 대형리조트 건설로 친환경적인 세수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노력하겠다는 뜻이 담겨 있다.

군정방침으로는 △풍요로운 청정농업 △활력있는 지역경제 △오감만족 문화관광 △감동하는 평생복지 △소통하는 열린행정 등 5개를 확정했다. 괴산 김진식 기자wsltlr1220@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