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한종수 기자]진천군은 오는 8월31일까지 장마철 환경오염 방지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군은 집중호우를 틈탄 오·폐수 무단 방류·유출 등 불법 행위 방지를 위해 특별감시계획을 수립했다.

또 사업장 폐기물·유독물·유류저장시설 등은 자체점검을 요구하기로 했다.

적발한 주요 위반행위는 언론에 공개하고 행정처분과 사법 조치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하절기 환경오염물질 불법배출 가능성이 증가하고 있다는 판단에 따라 엄격한 기준으로 현장 실사할 계획"이라며 "정주여건 개선과 환경 보존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진천 한종수 기자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