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윤규상 기자]충주시가 근로활동 중인 저소득층 근로 의욕 향상과 자립 지원을 위해 ‘희망저축계좌Ⅱ 2기’ 가입자를 모집한다.

‘희망저축계좌Ⅱ’는 일하는 주거·교육·차상위계층가구가 3년간 꾸준한 근로활동을 하며 매월 10만원 이상 저축하면 정부에서 근로소득 장려금 10만원을 매월 적립하고, 3년 만기 시 최대 720만원과 이자를 받을 수 있는 자산형성 지원사업이다.

수급자 자격을 취득하지 못한 가구라도 소득인정액이 기준 중위소득 50% 이하면 가입할 수 있다.

가입 희망자는 오는 18일까지 신분증과 재직증명서, 고용 임금 확인서 등 구비서류를 갖춰 주소지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시는 또 일하는 저소득가구 청년을 대상으로 지원하는 ‘청년 내일 저축 계좌’도 오는 18일~8월 5일 온라인 복지로 사이트를 통해 신청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충주 윤규상 기자 yks0625@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