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신우식 기자]청주 흥덕구청은 5일 풍수해를 대비해 가경동 일대 옥외 광고물을 일제점검 했다. 충북도, 청주시, (사)충북도옥외광고협회 등으로 구성된 민관합동점검반은 건물 위에 설치된 옥상간판, 대형점포 벽면이용간판 등을 대상으로 안전점검을 했다.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