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김진식 기자]괴산군 의회 장옥자 부의장, 안미선, 송영순 의원이 군민참여단과 함께 지난 26일 여성친화도시 진행 현황과 경과를 점검했다.

2020년 여성친화도시로 지정된 괴산군은 괴산형 여성 친화도시를 표방하는 1단계 사업을 2021~2025년까지 추진하고 있다.

군은 양성 평등한 괴산 실현을 목표로 △성 평등 기반구축 △여성의 경제·사회 참여 확대 △지역사회 안전 증진 △가족친화 환경 조성 △여성의 지역사회 활동 역량 강화 등을 진행하고 있다.

조금숙 군민참여단장은 “일상생활 속 성별 불균형 요소와 생활불편 사항 등을 발굴해 군의회와 적극 소통하며 개선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장옥자 부의장은 “군민참여단과 정기·비정기적으로 자주 만나 사업 참여에 대한 애로사항과 건의사항 등을 수렴하고 개선을 통해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되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괴산 김진식 기자wlstlr1220@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