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아름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10일 저소득층 안부를 살피는 ‘사계절 포근애(愛)’ 3분기 사업을 추진했다.

[동양일보 신서희 기자]세종시 아름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10일 저소득층 안부를 살피는 ‘사계절 포근애(愛)’ 3분기 사업을 추진했다.

3분기 지원 대상자는 저소득 장애인 20가구로 선정했으며, 1가구 당 10만 원권으로 동일 지급할 예정이다.

사계절 포근애는 최훈내과에서 기탁한 모금액을 활용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연합모금 사업으로 계절에 따라 취약계층 특성을 고려해 맞춤별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아름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1분기 한부모 가구, 2분기 저소득 노인가구 등 총 30가구에 대해 여민전 300만 원을 지원한 바 있다.

황병순 아름동장은 “여민전 지원으로 저소득 장애인 가구에 경제적 지원 뿐만아니라 정서적 지원도 될 수 있도록 복지서비스 확대에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세종 신서희 기자zzvv2504@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