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한종수 기자]진천지역 사회단체가 홀몸노인 입주시설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협력했다.

대한노인회진천군지회(회장 박승구) 덕산읍분회 주거개선단과 진천주거복지센터 두꺼비하우징(대표 김덕수), 충청사회복지 사회적협동조합(대표 이장호)은 10일 덕산읍 소재 케어안심주택을 방문해 제초작업 등 환경정화활동을 벌였다.

케어안심주택은 군유재산 리모델링을 통해 고위험 노인 등 혼자 생활하기 어려운 홀몸 어르신에게 통합서비스를 제공하는 커뮤니티 케어 고령자 주택이다.

군 관계자는 “노후 걱정 없는 돌봄도시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진천 한종수 기자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