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조석준 기자]충청대 유아숲지도사 양성과정이 국비로 운영된다.

충청대는 오는 22일부터 유아숲지도사 양성과정 5기 수강생 40명을 모집, 국민내일배움카드 소지자는 교육비의 65%를 국비로 지원받아 수강할 수 있다고 밝혔다.

충청대 유아숲지도사 양성과정은 충북에서 유일한 산림청 지정 신람교육전문가 육성 과정으로 오는 8~12월 약 5개월간으로 주 3회(주중 2회, 주말 1회) 실시된다.

조경희 유아숲지도사교육원장은 “유아의 고유특성과 산림교육에 대한 이해를 통해 양성과정에 참여하는 수강생들의 만족도가 높은 자격과정”이라며 “자격을 이수하고 충청권 곳곳에 있는 유아숲체험원과 유아교육기관 등에 취업이 이뤄지고 있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충청대 유아숲지도사교육원(☏043-230-2073)으로 문의하면 된다. 조석준 기자 yohan@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