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맹찬호 기자]수요일 충청권은 대체로 흐리거나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됐다.

기상청은 이틀간 내린 비로 인해 남은 지표면의 습기와 밤사이 떨어진 기온으로 17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충청권 중‧북부에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낄 것으로 예보했다. 그 밖의 지역에는 옅은 안개가 끼겠다.

충북북부에는 대기 불안정으로 인해 오후 12시~ 밤 9시 사이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내리겠다. 예상강수량은 5~30mm다. 충남권은 비소식이 없다. 일 최저기온은 20~23도, 최고기온 28~31도다. 미세먼지 농도는 충북은 ‘보통’ 나머지 충청권은 ‘좋음’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당분간 최고체감온도가 31도 내외로 올라 무더워 온열질환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내일은 오전에 대체로 흐리다 오후에 맑아지겠다.

맹찬호 기자 maengho@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