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이은성 기자]당진시의회(의장 김덕주)가 당진항의 문제점 진단과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17~18일 이틀간 부산항을 견학한다.

견학에 당진항발전특별위원회(위원장 윤명수) 시의원과 여러 의원이 동행해 부산해양경찰서, 남해지방해양경찰청 해상관제센터 등의 방문과 부산항만공사의 부두시설과 항만안내선에 승선해 선진항만 시설들을 둘러보는 일정으로 이어진다.

한편 당진시의회는 지난달 19일 당진항발전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위원장에 윤명수 의원과 13명의 시의원이 참여해 당진항의 위상을 회복하고 환황해권 대표 항만으로 재도약하기 위한 대안을 찾기 위한 활동을 벌여오고 있다.

당진 이은성 기자les7012@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