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종합스포츠타운 2단계 사업 추진 등

[동양일보 한종수 기자]진천군은 수요자 맞춤형 공공체육시설 확충을 통해 스포츠 복지 실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2026년까지 사업비 820억원을 투입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정착인구와 평균 수명 연장에 따른 생활체육 수요에 적극 대응한다.

우선 2020년 진천읍 신정리 일원에 조성한 진천종합스포츠타운에 2단계 사업을 추진한다.

현재 축구장 2면, 야구장, 씨름장, 풋살장, 그라운드 골프장, 테니스·정구장, 다목적 체육관 등으로 구성된 스포츠타운에 2024년까지 사업비 169억원을 투입해 다목적 실내체육관(연면적 4053㎡)과 소프트테니스장(연면적 2000㎡)을 추가 건립한다.

또 테마산책로길, 친환경놀이터, 힐링숲길, 쉼터 등을 조성해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체육테마파크를 완성할 예정이다.

어르신의 건강한 노후 생활을 지원하기 위한 맞춤형 파크골프장도 들어선다.

군은 2024년까지 32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진천읍 행정리에 36홀 규모의 국제 규격 파크골프장을, 문백면 봉죽리 일원에는 26억원을 들여 2024년까지 18홀 규모(A=15,700㎡)의 파크골프장을 각각 조성할 계획이다.

생활체육 인프라 확충사업도 활발히 진행 중이다.

내년 상반기 준공 예정인 광혜원생활체육공원 조성사업에 110억원의 예산을 들여 축구장, 그라운드골프장, 족구장, 편의시설 등을 조성하고 있다.

또 광혜원면 회죽리 일원에는 2024년 준공을 목표로 개방형 다목적체육관(122억4000만원)이 추진 중이고 이월면 송림리 다목적체육관은 준공을 앞두고 있다.

충북혁신도시가 위치한 덕산읍은 급격한 인구 증가에 대응해 2026년까지 30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다목적 체육관과 종합운동장을 건립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주민의 건강 관리와 욕구 충족을 위해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진천 한종수 기자 h3325@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