답례품은 우리지역 농축산물로

농협충북지역본부 임직원들이 23일 금요장터에서 농협은행과 금요장터 고객들에게 고향사랑기부제를 홍보하고 있다.

[동양일보 이정규 기자]농협충북지역본부는 23일 본부 금요장터에서 농협은행 및 금요장터 방문고객을 대상으로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캠페인을 펼쳤다.

이날 오전부터 진행된 캠페인 행사에서 농협 임직원들은 홍보용 리플릿과 청원생명쌀을 나눠주며 고향사랑기부제에 적극적인 참여와 답례품으로 충북지역 농축산물 선정을 호소했다.

고향사랑기부제는 내년 1월 1일 시행되며 국민 누구나 자신의 주소지 이외의 지자체에 기부하면 지지체는 기부금을 주민복리 등에 사용하고 기부자에게 세제혜택과 답례품을 제공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정표 농협충북지역본부장은 “고향사랑기부제는 침체된 농촌에 활력를 불어넣고 농업인의 고충을 덜어 줄 수 있는 새로운 희망이 될 수 있다”며 “지속가능한 농업.농촌 구현, 농축산업 발전 촉진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시행되는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정규 기자 siqjaka@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