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서경석 기자]28회 아산시민의 날 기념행사가 4일 신정호 아트밸리 야외음악당(잔디광장)에서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그동안 코로나19로 인해 2019년 아산시민 한마음 운동회 이후 3년 만에 옥외 행사로 치러지며 시민이 함께 참여하는 화합과 소통의 장으로 진행된다.

이번 행사에는 박경귀 아산시장과 김희영 시의회의장, 이명수 국회의원, 강훈식 국회의원, 도·시의원, 기관·단체장, 시민 등 1000여명이 참가할 것으로 보인다.

시민의 날에는 아산시립합창단 공연과 시민헌장 낭독, 시민대상 시상, 아산찬가 제창, 민선8기 취임 100일 시정 브리핑, 가수 알리의 축하공연 순으로 열리게 된다.

박 아산시장은 “올해 28회를 맞는 시민의 날 행사가 코로나19 해제에 따라 옥외 행사로 개최된다”며 “아산의 대표 힐링 공간인 신정호 아트밸리 공원에서 각계각층의 많은 시민이 참여해 화합과 소통으로 함께하는 축제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아산 서경석 기자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