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윤규상 기자]충주교육지원청과 충주시가 교육협력 활성화를 위해 30일 교육행정협의회를 열어 소통과 협력을 통한 다양한 교육경쟁력 강화 방안을 모색했다.

배승희 충주교육장과 신형근 충주부시장을 비롯해 교육청 간부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협의회는 내년도 지속 가능한 온마을 배움터 운영 계획과 대학입시박람회 운영 협조에 대한 논의시가을 가졌다.

또 내년도 고교생 글로벌 인재육성 연수 등 ‘충주교육의 발전’의 큰 틀에서 교육을 통한 지역 발전을 위한 각종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배승희 교육장은 이날 “협의회를 통해 충주시와 충주교육지원청이 꾸준히 소통과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라고 했고, 신형근 충주부시장은 “정주 여건의 가장 중요한 부분은 교육환경이어서 앞으로도 협의회를 통해 소통의 장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충주 윤규상 기자 yks0625@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