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이정규 기자]청주시자원봉사센터는 30일 오송읍을 끝으로 2022년도 '참! 좋은 사랑의 밥차'운영을 마무리했다.

‘참! 좋은 사랑의 밥차’ 운영은 올해 총 39회, 520여 명의 자원봉사자가 참여해 취약계층 7972세대에 삼계탕을 지원했다.

청주시자원봉사센터의 '참! 좋은 사랑의 밥차'는 IBK기업은행과 청주시의 지원을 받아 취약계층 급식 및 도시락 지원(비대면) 활동으로 추진했다.

2023년도부터는 43개 행정복지센터를 순회하며 운영할 예정이다.

김천식 센터장은 “작은 한 끼지만 원기회복을 위해 봉사자들이 정성스럽게 만든 삼계탕을 드시고 어르신들의 건강에 조심이나마 도움이 되셨기를 바란다”며 “나 자신뿐 아니라 주변의 이웃을 위한 따뜻한 마음으로 활동에 참여해주신 자원봉사자 분들께도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이정규 기자 siqjaka@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