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정래수 기자]국가철도공단은 ‘9기 설계 심의 분과위원’을 공개 모집한다고 4일 밝혔다.

모집 분야는 철도계획, 토목시공, 토목구조, 토질기초, 건축, 기계 등이며 약 150명 이내의 내·외부위원을 위촉할 예정이다.

신청서는 이달 18일 오후 2시까지 이메일 또는 전자문서를 통해 제출 가능하며 신청인의 자격, 경력, 법적 기준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오는 11월에 제9기 설계심의분과위원 위촉 대상자를 최종 확정할 계획이다.

지난 8월 임기가 종료된 제8기 설계심의분과위원회는 ‘평택~오송 2복선화’, ‘여주~원주 복선전철’과 같은 굵직한 기술형입찰 공사의 적격자를 선정한 바 있다.

새로 위촉될 제9기 설계심의분과위원회는 ‘신분당선 광교~호매실 복선전철’, ‘GTX-B’, ‘대구산업선’ 등 올해 발주하는 사업에 대한 기술형입찰 공사를 평가하게 된다.

김한영 공단 이사장은 “설계심의분과위원 구성은 기술형 입찰의 투명성과 공정성 확보를 위한 중요한 첫 걸음으로 전문성과 청렴성을 갖춘 심의위원을 선발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정래수 기자 raesu1971@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