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이정규 기자]한국은행 충북본부는 29일 그랜드플라자청주호텔에서 지역내 주요 기업 경영자를 초청해 ‘충북 지역경제동향 간담회’를 했다.

간담회에는 현대백화점 충청점 김강진 상무, 그랜드플라자청주호텔 송호섭 대표, 대원 이은희 본부장, 유한양행 이영래 부사장, 청주상공회의소 최상천 본부장이 참석했다.

간담회에서는 한국은행 충북본부 지정구 기획조사팀장의 '글로벌 경제 전망 및 국내 경제 동향'에 대한 발표를 시작으로 업종별 근황, 전망 및 경영 애로사항 등 경영 현안에 대해 폭넓고 심도있게 의견을 교환했다.

신승철 한은충북본부장은 “고환율, 고물가, 고금리와 더불어 여러 대내외 불확실성들이 실물 경제 전반에 하방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는 모습"이라며 "한국은행 충북본부와 도내 주요 기업 경영진간 지역 경제 여건 및 주요 현안을 공유하고 논의해 서로간 성장에 도움이 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신 본부장은 또 "한국은행은 지역경제에 대한 동향 파악, 조사연구 업무를 효율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경제주체와의 커뮤니케이션 노력을 지속하고 있으며 이번 지역경제동향 간담회도 이러한 취지에서 산업계의 현장감 있는 의견을 청취하기 위한 목적으로 개최됐다"고 덧붙였다. 이정규 기자 siqjaka@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