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치호(왼쪽) 캠코 충북지역본부장이 30일 현진복지재단 늘푸른아동원에서 권현숙 늘푸른아동원장에게 300만원을 전달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동양일보 이정규 기자]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충북지역본부는 30일 사회복지법인 현진복지재단 늘푸른아동원(충북 청주시 흥덕구)에 기부금 300만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금은 연말연시에 앞서 아이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지원하고 전통시장 및 지역 상점가 육성을 위해 온누리 상품권으로 준비됐으며, 아이들의 겨울용 방한복, 침구류 등 겨울용품과, 과일, 간식, 유제품 등 주·부식비, 바디워시, 로션 등 생활용품을 구입하는데 사용될 예정이다.

이치호 캠코 충북지역본부 본부장은 “이번 기부활동이 미약하나마 따뜻한 온정으로 전해지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캠코 충북지역본부는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사회적 약자를 위해 情을 함께 나누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정규 기자 siqjaka@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