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첫눈, 평년대비 7일, 작년대비 8일 늦어

11월의 마지막 날, 한파경보가 내려진 청주에서 올 겨울 첫눈이 관측됐다. (사진제공=청주기상지청)

[동양일보 맹찬호 기자]11월의 마지막 날, 한파경보가 내려진 청주에서 올 겨울 첫눈이 관측됐다.

청주기상지청은 30일 밤 12시 20분께 청주지역에 첫눈이 내렸다고 밝혔다.

청주에 첫눈이 내린 것은 평년대비 7일, 작년대비 8일 늦었다.

올겨울 충북지역은 비교적 따듯한 날씨였지만, 눈은 전날에 비해 추워지면서 생겨났다.

이날 눈은 우리나라 북서쪽 대기 하층에서 -15도 내외의 차고 건조한 공기가 서해상으로 남하면서 만들어졌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는 2일까지 찬 공기가와 강한 바람에 의해 기온이 큰 폭으로 내려 춥겠으니, 건강에 유의해달라"고 말했다.

맹찬호 기자 maengho@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