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서경석 기자]박경귀 아산시장이 1일 시청 시민홀에서 열린 12월 직원 월례 모임에서 ‘읍.면.동 시정은 주민자치회’ 중심으로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이날 “실질적인 주민자치회 활성화를 위해서는 이장단 협의회와 새마을협의회 등 각종 지역 단체 활동가들의 참여가 필수적이다”며 “읍면동장이 주민자치회 활동을 지원하는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섬세히 설계하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또 “민선 8기를 맞아 아산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많은 일을 했고, 역동적인 변화를 이끌었다”며 “국립경찰병원 아산분원 유치를 위해 내일 진행되는 현장실사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내년에는 민선 8기에서 공약한 사업들을 실질적으로 실행하는 첫해이므로 시의회에 상정한 내년도 예산과 각종 조례안이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예산설명과 사업비 확보에 집중해 달라고 말했다.아산 서경석 기자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