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댐 준공행사 방문한 한 장관에 건의… 제도 개선도 요청

7일 김영환(오른쪽) 지사가 충주댐계통 공업용 수도사업 준공행사를 참석하기 위해 방문한 한화진 환경부장관에게 규제완화를 건의하고 있다.

[동양일보 박승룡 기자]김영환 충북지사가 7일 충주를 찾은 한화진 환경부 장관에게 대청댐 상수원보호구역 규제 완화 등을 건의했다.

한 장관은 이날 충주댐계통 공업용 수도사업 준공행사를 참석하기 위해 방문했다.

이 자리에서 김 지사는 "옛 대통령 별장인 청남대 인근 지역에 많은 규제가 존재한다"며 "환경문제는 지자체가 책임지고 조치하겠으니 규제를 완화해 달라"고 전했다.

또 금강으로 합류하는 국가하천인 미호강의 수질 변화를 분석하기 위해 대청댐 용수 방류량을 늘려 달고 요청했다.

김 지사는 이외에도 발전댐(팔당·화천·괴산) 용수의 다목적 활용을 위한 법·제도와 댐 주변지역 지원 제도 개선 등도 제안했다. 박승룡 기자 bbhh0101@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