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탁물품(여성위생용품).

[동양일보 천성남 기자]옥천군은 옥천읍에 소재한 카페 비니크(대표 우혜빈)가 관내 아동양육시설과 지역아동센터 여성 청소년들을 위해 100만원 상당의 여성 위생용품(생리대)을 기탁했다고 9일 밝혔다.

우혜빈 대표는 “처음 커피숍을 개업할 때부터 수익금의 일부를 조금씩 모아오던 중 개점 1주년을 맞이해 의미 있는 일을 하고 싶어 기부를 진행하게 됐다”며 “적은 금액이지만 취약계층 여학생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응주 복지정책과장은 “어려운 경기에도 불구하고 의미 있는 기부를 해주셔서 감사하다”며 “후원물품은 생활이 어려운 여학생들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기탁된 여성 위생용품은 관내 아동양육시설 및 지역아동센터 이용 취약계층 여성 청소년들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옥천 천성남 기자 go2south@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