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이상천 제천시장 “김창규 당선인 선거공약 재검토 요구” < 선거 < 정치 < 큐레이션기사 - 동양일보

상단영역

뉴스Q

기사검색

본문영역

선거

“지역에 대한 무한책임 행보 계속.... 반드시 재기 할 것”

이상천 제천시장 “김창규 당선인 선거공약 재검토 요구”

2022. 06. 07 by 장승주

[동양일보 장승주 기자]이상천 더불어민주당 제천시장이 7일 김창규 국민의힘 당선인의 선거공약에 대해 재검토를 요구했다.

이 시장은 이날 제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김창규 당선인의 주요 공약인 △제천무역투자진흥공사 설립 △투자유치 3조원 달성 △청계천식 용두천 개발 공약 등에 대해 재검토를 주장했다.

그는 먼저 무역투자진흥공사 건립 공약에 대해 “국가와 지방자치단체의 업무를 엄격히 구분하고 있는 현행 법률 구조상 근본적으로 불가능한 일”이라며 “지방행정에 대한 이해 없이 정치 자체를 목적으로 하는 행정은 더 이상의 반복은 안된다”고 했다.

이어 ‘투자유치 3조원 달성’에 대해서도 “3조원 규모의 기업 유치를 위해서는 3산단 규모의 대형 산업단지가 2개 이상 더 필요할 것”이라며 “이를 실무적으로 추진할 수 있는 재정여건, 행정여건, 부지여건, 물리적으로 필요한 시간 등을 고려하면 실현 불가능한 공약”이라고도 했다.

또 청계천식 용두천 개발 공약 역시 상권 유지 방안 마련, 대체 주차장 부지매입, 도시계획 검토, 우회도로 개설, 교통·환경 영향 검토 등 막대한 재정 투입이 따라야 한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공공의료원 건립에 대해서도 “공공의료원 확충 기회를 날려버렸다는 네거티브 발언은 민선8기 시작 후 시의 보건업무 현황과 전·후관계를 잘 살핀 후 사실관계를 바로잡아야만 한다”며 “시민들의 의료 불안 해소를 위해 사실 그대로 다시 알리고 잘못된 부분이 있다면 사과와 합당한 수준의 책임도 뒤따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시장은 “지킬 수 없는 공약과 네거티브로 시민을 현혹하는 일이 다시는 생겨서는 안된다”며 “저는 지역에 대한 무한책임 행보를 계속할 것이며 지역이 조속히 일상으로 회복하고 시정이 연속성을 가지고 정상화 될 수 있도록 나름의 역할을 찾아 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상천 제천시장은 향후 정치 행보에 대해 “지방선거든 국회의원선거든 모든 가능성을 열어 두고 정치를 계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제천 장승주 기자 ppm6455@dy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