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계파와 진영 넘어 창조적 상상력 가진 인재 등용” < 선거 < 정치 < 큐레이션기사 - 동양일보

상단영역

뉴스Q

기사검색

본문영역

선거

김영환 당선인, 도지사직인수위원회 본격 출범

“계파와 진영 넘어 창조적 상상력 가진 인재 등용”

2022. 06. 08 by 도복희

[동양일보 도복희 기자]김영환 충북지사 당선인의 도지사직인수위원회가 8일 출범했다.(사진)

인수위는 이날 사무실이 마련된 충북연구원에서 현판식을 진행한 뒤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인수위원 임명장 수여식을 가졌다.

현판식에는 김 당선인과 김봉수 위원장을 비롯한 인수위원 20명, 자문위원단이 참여했다.

 

김영환 당선인은 현판식 직후 기자들과의 인터뷰에서 “충북이라는 작은 울타리에 안주하지 말고 대한민국의 충북, 세계의 충북이 돼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이런 면에서 김봉수 인수위원장의 발탁과 인수위 인선은 앞으로의 도정 방향을 가늠하는 내용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나를 지지했던 지지하지 않았던 모든 도민을 포괄하는 통합의 출발을 할 것”이라며 “인수위를 비롯한 도민 여러분의 지혜를 모아서 충북 발전을 위해 모든 역량을 집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김봉수 인수위원장은 “인수위는 당선인이 선거 기간 내세운 수많은 공약을 정리하고 법과 재정 등을 따져보며 걸러나갈 것”이라며 “충북도에서 추진해 온 기존 사업도 계승·수정·폐기할 것 등을 면밀히 따져보겠다”고 말했다.

 

현판식이 끝난 뒤 김 위원장을 비롯한 인수위원들은 도청 대회의실로 이동해 김 당선인으로부터 인수위원 임명장을 수여받았다.

김 당선인은 임명장 수여식에서 인사말을 통해 “그동안 오랜 경험과 고민을 통해 만들어진 공약들을 인수위에서 꼼꼼히 점검하고 다듬어 주길 바란다”며 “당선되지 못한 민주당 정책 중에도 충북 발전을 위해 필요한 부분이 있다면 과감히 받아들이고, 실천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최근 주위에서 ‘그 사람은 누구 사람이야’라는 말을 듣는데, 정말로 어처구니없는 말이라고 생각한다”며 “계파와 진영을 넘어 창조적 상상력을 가진 인재를 찾겠다”고 강조했다.

도복희 기자 phusys2008@dynews.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기사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