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한종수 기자]93차 충북시군의회의장협의회 정례회가 음성군의회(의장 안해성) 주관으로 22일 음성군청 상황실에서 열렸다.

협의회는 이날 지방자치 및 지역발전을 위한 현안문제 협의, 의정활동 역량제고를 위한 제반사항 등을 논의한 후 '바다 없는 충청북도 지원에 관한 특별법 제정 촉구 건의문'을 채택했다.

안해성 의장은“미래지향적 의정 활동 방향을 함께 모색하는 등 지방자치 발전의 밑거름이 되는 유익한 시간이 됐다"며 “앞으로도 의회 간 상호 소통을 통해 지역발전을 도모해 나가자"라고 말했다. 음성 한종수 기자 h3325@dynews.co.kr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