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신우식 기자]한국법무보호복지공단 충북지부(지부장 김재건)는 지난 23일 오후 6시 회의실에서 취업재정위원회 창립 총회를 가졌다. 취재위는 법무보호복지사업 지원, 법무보호대상자 특화 취업처 제공‧지원을 위한 봉사단체로 박성훈 씨가 초대 회장을 맡았다. 이날 지원금 50만원을 기탁한 박 회장은 “공단과 함께 법무보호 대상자 지원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