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일보 신우식 기자]율량사천동 행정복지센터(동장 박종원)는 24일 우리동네 매니저 사업을 마무리하고, 동행지원단에 공로상을 수여했다. 주민 제안형 마을복지사업인 우리동네 매니저는 고령, 질병, 부상 등 보호가 필요한 지역 독거노인 가구에 자발적으로 참여한 주민들이 3개월간 각종 복지를 제공했다.


동양일보TV
저작권자 © 동양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